본문내용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페이지하단 바로가기

전체메뉴 건너뛰기

전체메뉴보기


열린공간

  • 주요뉴스
  • PMC소식
  • 공지사항
  • 홍보물
  • 채용정보
  • 고객의소리

Health Checkup

예수병원 건강의학센터

최첨단 기구로 여러분의 건강을 진단합니다.

  • 노블스페셜
  • 주요암검진
  • 기본건강진단

진료시간 안내(24시간 응급의료센터)-평일 AM 08:00 ~ divM 18:00 / 토요일 AM 08:00 ~ PM 13:00

주요뉴스

home > 열린공간 > 주요뉴스

게시판 뷰페이지
뷰페이지
제목 절망의 캄보디아 청년, 새 생명을 찾다
작성자 홍보과 작성일 2019-01-22 오전 9:48:06  [ 조회수 : 949 ]
제목없음  

캄보디아 형제 캄보디아 형제 

캄보디아 형제 캄보디아 형제 가족들과 지인들  

 

절망의 캄보디아 청년, 새 생명을 찾다

예수병원에서 셈 찬, 셈 쏙 형제 신장이식 수술

 

질병으로 절망 가운데서 죽지 못해 살던 캄보디아 한 청년이 한국인의 도움으로 새 생명을 찾았다. 캄보디아 셈 찬(Sem Chan, 23)이 예수병원에서 신장이식 수술을 받고 회복 중에 있다.

 

캄보디아의 수도 프놈펜에서 남쪽으로 약 2시간 거리에 있는 타까예우에 사는 셈 찬의 가족은 아빠가 사망해 엄마와 11명 형제가 살고 있는데 농사로 생계를 잇고 있지만 하루하루 연명하는 수준이었다. 10번째 아들인 셈 찬은 작년 6월부터 갑자기 신장 기능에 문제가 생겨 7월부터 프놈펜에서 신장혈액투석을 받아야 했다. 셈 찬의 한 차례 신장투석 비용은 약 150달러로 이 금액은 현지 한 사람의 1년 연봉에 해당되는 금액이다. 당장 먹고 살기도 빠듯한 가족은 이 돈을 어렵게 마련해 치료비를 냈다. 형제들은 우애가 각별해서 서로를 힘을 모아 몇 차례 셈 찬이 신장투석을 할 수 있었지만 살기는 더욱 힘들어졌고 더구나 유일한 치료법인 엄청난 비용이 드는 신장이식 수술은 그야말로 엄두를 낼 수 없는 것이었다.

 

그러던 중 셈 찬은 캄보디아의 NGO 단체인 캄보디아 이웃의 김기대 선교사를 통해 NGO ‘예수병원 국제의료협력단’, 예수병원 동문인 장대영소아과 원장, 전주 항도외과 이철호 원장을 소개 받았다. 그는 캄보디아 이웃에서 운영하는 학교 ISAC을 졸업한 후 이 단체에서 운영하는 ISAC Meat 회사에서 직원으로 일하던 중이었다.

이 청년의 딱한 소식을 접한 예수병원(병원장 권창영)은 수술을 맡기로 하고 수술비 54백여만원 가운데 32백만원을 감면해 주기로 했고 캄보디아 이웃’, 장대영 원장, 이철호 원장이 나머지 비용을 지원하기로 했다. 한국에 오기 전에 프놈펜 한 병원에서 온 가족을 대상으로 신장이식에 대한 검사를 했는데 형제 중 셈 찬에게 11번째 막내 셈 쏙(Sem Sok, 21)이 신장 기증에 가장 적합한 것으로 결과가 나오자 막내가 흔쾌히 이를 허락했다. 12명의 가족에게 두 사람의 한국행은 한 가닥 희망이었다.

 

한국 전주에 온 셈 찬, 셈 쏙 형제는 예수병원 외과에 입원해 지난해 1219일에 김우영 과장과 김철승 진료부장의 집도로 신장이식 수술을 받았다. 수술은 성공적이었고 24시간 만에 기적처럼 신장기능을 나타내는 크리아티닌 수치가 정상으로 돌아왔다. 그는 수술 후 감염치료 등을 위해 약 한 달간 예수병원에서 입원 치료를 받은 후 118일에 전주 항도외과로 옮겨 치료를 계속 받고 있다.

셈 찬은 수술이 잘 되어 너무 기쁘다. 한국에 오기 전에 예수병원에 대한 이야기를 많이 들어서 막연한 기대를 하기는 했는데 치료를 받는 동안 의사와 간호사들이 정말 가족처럼 돌봐주었다. 비용 때문에 가족이 아무도 오지 못해 보호자가 없었지만 불편이 없이 특별한 친절과 보살핌을 받았다.”며 감사를 전했다. 그는 수술 후 경과가 좋아 빠른 회복을 보이고 있지만 앞으로 면역억제제를 복용해야 하고 캄보디아는 위생 상황이 열악해 건강관리에 세심한 주의를 해야 한다.

 

이번에 대한민국과의 특별한 인연과 도움으로 큰 아픔을 이겨내고 새로운 생명을 얻은 셈 찬은 이제 깊은 절망 대신 새로운 희망을 이야기 한다. “건강이 회복되는 대로 우리를 도와준 모든 분들을 잊지 않고 나를 가르쳐 준 캄보디아 ISAC 학교와 교회에서 어려운 이웃을 위해 헌신하는 삶을 살기로 마음을 먹었습니다.” 캄보디아에 돌아가면 셈 찬은 그가 다니던 공장에서 다시 일을 할 예정이고 막내는 그동안 중단했던 학업을 계속할 계획이다.

 

예수병원 국제의료협력단 / 국제 NGO단체인 예수병원 국제의료협력단은 2003년부터 외국인진료협력부를 통해 많은 외국인과 국내 외국인근로자들에게 수술과 진료를 지원해 질병에서 벗어나 새 희망을 갖게 했다. 작년에 11개국에서 온 연인원 108명에게 26백만원의 진료비를 지원했으며 16년간 총 75천만원을 지원했다. NGO 예수병원 국제의료협력단은 예수병원 전 직원의 급여 1% 후원과 외부 회원 후원금으로 운영하고 있다.

 

스크랩페이스북트위터

목록  
   
다음글 2019년 예수병원 국제의료협력단 정기총회
이전글 황춘웅 재단감사 예수병원에 발전기금 2백만원 후원
검색

   

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조회 작성자명 작성일
2538 보호자 없는, 간호간병통합서비스 병동 개소 229 홍보과 2019-08-16
2537 경찰관의 직무스트레스 치료 ‘마음동행센터’ 개소 239 홍보과 2019-08-12
2536 암센터 30병동 개소 495 홍보과 2019-08-08
2535 우수 전공의 포상 519 홍보과 2019-08-05
2534 세계기독교치과의사회 학생 참가자 예수병원 방문 302 홍보과 2019-08-01
2533 예수병원 의학박물관 작은 전시회-예수병원의 전설 박영훈.. 309 홍보과 2019-07-31
2532 예수병원 환자안전 및 감염예방 캠페인 실시 332 홍보과 2019-07-26
2531 예수병원 한일장신대학교와 산학협약 체결 397 홍보과 2019-07-24
2530 최윤주 과장 ‘편두통 예방 치료 지침서’ 공동 집필 348 홍보과 2019-07-23
2529 김철승 병원장 JTV, MBC TV 출연 482 홍보과 2019-07-18
 
 
처음 이전 10페이지 이동 1 2 3 4 5 6 7 8 9 10 다음 10페이지 이동 마지막페이지